동해시 망상해수욕장, 도내유일 무장애 관광지 선정
동해시 망상해수욕장, 도내유일 무장애 관광지 선정
  • 김지성 기자
  • 승인 2018-0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 11. 한국관광공사 주관 2018 열린관광지 조성 공모에 도내 유일하게 선정-

1억 6천만원 사업비 지원 받아 휠체어 경사로 안전바 설치, 경계석 낮춤, 데크 정비 등 관광시설 개선-

관광 취약계층의 편의와 접근성 크게 향상 될 것으로 기대-

한국관광공사에서 주관한 무장애 관광지 조성을 위한 ‘2018년 열린관광지 공모 사업’에서 강원도내에서 유일하게 동해시 망상 해수욕장이 선정 되었다.

열린관광지는 장애인, 어르신, 영유아 동반 가족 등 모든 관광객들이 활동의 제약 없이 관광을 즐길 수 있는 무장애(Barrier free) 관광지로 이번 2018년 열린 관광지 조성 공모 사업에는 지방자치단체 23곳과 지방공기업 2곳 및 민간 1곳 총 26곳이 공모를 신청했으며, 서면 심사 및 현장 답사를 거쳐 지난 4월 12일 총 12곳이 대상지를 선정됐다.

강원도내에서는 유일하게 망상해수욕장이 대상지로 선정됐으며, 시는 이를 통해 1억 6천만원의 사업비를 지원 받게 된다. 이에 따라 시는 장애인 및 노약자가 이용할 수 있는 휠체어 경사로 안전바 설치, 경계석 낮춤, 데크 정비 등 관광 시설물을 개선하여 관광 취약계층의 이용 편의를 향상 시킬 계획이다.

황윤상 동해시 관광과장은 “해변 한옥촌 준공으로 전국적 관광지로 주목받는 망상해변이 이번 열린 관광지 공모 선정을 통해 더욱 세련된 명품 관광지로 거듭나게 됐다” “앞으로 장애인, 비장애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모두가 행복한 관광 복지’를 실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