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 유해화학물질 유출사고 합동 훈련 실시
동해해경, 유해화학물질 유출사고 합동 훈련 실시
  • 김지성 기자
  • 승인 2018-0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상 화학사고 신속 대응으로 국민 안전 확보 -

 

동해해양경찰서(서장 김용진)은 16일 오후 2시부터 동해항에서 황산 유출사고에 대응하기 위한 『해상 화학사고 합동 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동해항에서 황산을 선박에 적재하는 과정에서 출항 중이던 부선과 충돌하여 이송파이프 연결구 파손으로 황산 약 2,800ℓ가 유출되는 상황을 가상하여 진행됐고, 해양특수구조단, 해양환경공단 등 11개 기관 및 단․업체 70여명이 함께 참여하여 기관별 임무 수행 등 실질적인 사고 대응 훈련을 실시했다.또한, 이화학물질사고 대응정보시스템(CARIS)을 가동하여 유출물질의 특성을 파악하고 위험성 평가를 실시하여 해상통제, 인명구조, 물질탐지, 방제조치, 제독 등 사고 시 일어 날 수 있는 다양한 상황을 설정하여 훈련이 진행됐다.

최종현 해양오염방제과장은“지속적인 해양오염 예방활동과 해양오염 사고 대응 훈련을 실시하여 국민의 안전과 해양환경의 피해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