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시멘트 운반선 ‘삼표1호’ 취항
국내 최대 시멘트 운반선 ‘삼표1호’ 취항
  • 김지성 기자
  • 승인 2018-0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대의 안정적 운영과 운송원가 절감 프로세스 확립에 박차-
삼표시멘트의 시멘트 운반선 ‘삼표1호’  사진제공 = 삼표시멘트
삼표시멘트의 시멘트 운반선 ‘삼표1호’ 사진제공 = 삼표시멘트

삼표시멘트(대표이사 정대현)는 이달 25일 자사의 시멘트 운반선 ‘삼표1호’의 취항식을 갖고 시멘트 해상운송에 투입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진수식을 가진 ‘삼표1호’는 총 11,500DWT(Dead Weight Ton : 선박 자체의 무게를 제외하고 순수한 화물을 적재할 수 있는 무게) 규모로 국내 시멘트 운반선 중 선적능력 최대규모를 자랑한다.

삼표시멘트는 이미 ‘유진호’ , ‘정진호’ 등 시멘트 운송선 7척을 보유한 가운데 이번 ‘삼표1호’의 취항으로 시멘트 운송 능력은 연간 약 80만톤이 추가되었고 DWT는 54,789에서 66,289로 크게 상승했다.

또한 해상운송 비중을 90% 이상 끌어 올려 물류비 절감과 지역교통 정체 해소, 그리고 정부가 중점으로 추진하는 육송 운송에 따른 환경오염 저감, 에너지 시책 등에도 상당히 부합할 전망이다.

한편, 이 회사는 시멘트의 해상운송이 비중이 높은 만큼 시멘트 운반선의 지속적인 확보로 안정적 선대를 운영, 경쟁사 대비 연안 수송의 우위를 선점하고 해운 물류 시스템의 전산화,선진화 등에도 투자를 늘려 물류비, 구매비용 절감을 통한 수익성 확보와 위기관리 상시 체제 구축에 속도를 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