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소방, 장마철 낙뢰화재 주의 당부 !
강원소방, 장마철 낙뢰화재 주의 당부 !
  • 김지성 기자
  • 승인 2018-0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8월, 단독주택, 오후 4~6시에 가장 많이 발생, 낙뢰시 건물이나 자동차 안에 머물러야

강원도 소방본부는 장마철 집중호우 및 대기 불안정으로 인한 낙뢰화재가 발생할 수 있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최근 5년간(2013~2017년) 낙뢰화재는 총88건 발생하여 293,819천원의 재산피해가 난 것으로 나타났으며, 전체 화재의 75%(66건)가 여름철인 6~8월에 집중적으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 ’13년 23건, ’14년 12건, ’15년 26건, ’16년 14건, ‘17년 13건, ’18년
        7.11현재 2건(719천원)
    ※ 8월 25건(28.4%), 7월 21건, 6월 20건, 4·9월 6건

주요 발생장소는 단독주택이 44.3%(39건) 가장 많이 발생했으며  이어서 산불 등 야외화재 18건, 공장 및 창고 6건, 전신주 7건, 축사5건, 음식점 3건, 기타 건축물 등 13건으로 나타났다.

주요 발생시간대는 오후 4~6가 28.4%(25건)로 가장 많이 발생했으며, 다음은 오후 6~8시 12건, 오후 2~4시 10건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시군별 발생현황을 보면, 철원군 21건(23,9%), 춘천시 17건, 홍천군 8건, 속초시 7건, 화천군 6건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흥교 본부장은 낙뢰가 발생하면 건물이나 자동차 안, 움푹파인 곳이나 동굴 등으로 대피하여야 하며, 집안에서도 창문을 모두 닫고 감전 우려가 있는 샤워, 설거지 등을 금하며, 전자제품 플러그를 빼두라고 조언했다.아울러 야외활동시에는 기상정보를 미리 확인하고 가급적 외출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