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세월호 참사 5주기 추념 행사 운영
도교육청, 세월호 참사 5주기 추념 행사 운영
  • 김아영 기자
  • 승인 2019-0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월호 참사 추모 기간 운영 및 학생 작품 전시
도내 학교에서 생명·인권·안전 소중함 일깨우는 계기교육 자율적 운영

강원도교육청은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지난 11일부터 오는 30일까지를 추모 기간으로 정하고, 추모 행사를 진행한다.

추모 행사는 16일 오전 10시, 세월호 추모 방송을 통해 전직원 묵념과 ‘천개의 바람’ 함께 부르기, 시낭송 등으로 진행하며, 세월호 관련 영화 <생일>을 자율적으로 관람한다. 또한, 추모 기간 동안 현수막 ‘별이 되어버린 꽃들을 기억하며, 다섯 번째 봄’을 게시하고 세월호 참사를 추모하는 시, 그림, 캘리그라피 등 학생 작품을 전시한다. 전직원을 대상으로 리본 배지 나누기도 진행된다.

아울러, 도내 학교에서는 생명과 인권, 안전의 소중함을 일깨우기 위한 계기교육을 자율적으로 운영한다.

춘천여고는 16일 학생회 주도로 점심시간 중앙현관에서 추모글을 쓰고 전시할 예정이며, 춘천 대룡중은 역사 탐구 동아리 주도로 세월호 리본 만들기와 노란 종이배 접기를 진행한다. 또한, 원주 섬강초는 세월호 리본 나눠주기 및 희생자 추모 메시지로 벽면 꾸미기를 진행하며, 춘천 금병초는 미술시간 학생들이 직접 그린 세월호 추모 그림을 전시한다. 아울러, 16일 수학여행을 떠나는 고성중은 지난 11일, 학생회 주도로 등굣길 리본 달기와 종이배 만들기를 진행하고 수업 시간 관련 영상을 관람했다.

민병희 교육감은 “다섯 번째 봄이 돌아왔지만 우리는 4.16을 잊을 수 없다”며 “세월호 참사 희생자에 대한 추모 분위기를 조성하여, 생명과 인권을 존중하는 문화와 안전의식을 확산시키는 계기로 승화시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