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국유림관리소, 2019년 봄철 나무심기 완료
수원국유림관리소, 2019년 봄철 나무심기 완료
  • 국제전문기자CB(특별취재반) 김지성 기자
  • 승인 2019-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유림 111ha에 27만 그루 나무심기 완료

산림청 수원국유림관리소는 지난 3월 말부터 5월 초순까지 양평·화성·광주 등 해당 국유림 111ha에 낙엽송, 물푸레, 아까시 등 약 27만여본을 식재완료했다고 밝혔다.

가치 있는 산림자원을 조성하기 위하여 추진된 이번 나무심기 사업은 목재자원 공급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경제림 조성과 산불 등의 피해지 복구, 도로변·생활권 미세먼지 저감 및 경관조성 등 공익적 기능 증진을 위한 나무심기도 함께 실시되었다.

수원국유림관리소는 올해 129ha의 나무심기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잔여면적은 수목의 생육시기 등을 감안하여 가을철(9∼11월)에 심을 예정이다.

수원국유림관리소장은 “산림의 경제적·공익적 가치 증진을 위하여 추진한 2019년 봄철 나무심기 사업을 완료하고, 앞으로 풀베기와 덩굴류 제거 사업 등을 통해 묘목의 생장을 도울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