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사륜오토바이 특성 알고 운행합시다
(기고) 사륜오토바이 특성 알고 운행합시다
  • 춘천경찰서 교통관리계 경위 조성백
  • 승인 2019-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춘천경찰서 교통관리계 경위 조성백

사륜오토바이(일명 사발이)는 특성상 바퀴가 4개로 안정적이며 이륜차처럼 균형을 잃으면 넘어질 우려가 없다.

그로 인해 유원지를 찾아온 관광객과 몸이 불편하신 어르신들이 기동성과 편리성을 이유로 많이 운행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사발이는 차동장치가 없는 것과 차동장치가 있는 사발이로 구분된다.

차동장치가 없는 사발이는 자동차관리법상 자동차의 형식을 갖추지 못한 차량으로 분류되어 사용신고(등록) 제외 대상이다. 따라서 과수원, 농장, 골프장, 코스, 트랙, 운동장 등 구획된 장소에서만 운행이 가능하다. 그러므로 도로를 운행하다 적발되면 자동차관리법이 적용되어 과태료가 부과된다.

차동장치가 있는 사발이는 사용신고(등록) 대상이며 의무보험에 가입 후 운행하여야 한다. 도로를 운행할 경우 도로 교통법이 적용되어 안전모 착용 등 교통법규를 준수 운행하여야 한다. 여기서 ‘차동장치’란 사발이 뒤 차축 중앙부에 장착되어 있는 장치로 사발이가 커브길에서 방향을 전환하고자 할 때 양측의 바퀴를 다른 속도로 회전시켜 방향전환을 원활하게 해 주는 장치이다.

사발이를 안전하게 타려면 원동기장치 이상을 운행할 수 있는 운전면허를 소지해야 하며 출발 전 안전모를 착용하고 승차정원은 1인승으로 애인 또는 자녀를 앞․뒤 또는 무릎에 태우지 말아야 한다. 또한 유원지 사발이 대여 업소에서는 반드시 대여운전자의 운전면허증 소지여부 확인, 사발이 조작요령과 음주․무면허 운전자에게 재 대여금지, 차동장치 없는 사발이 도로운행 금지 등에 대하여 설명해줘야 한다.

몸이 불편하신 어르신들과 유원지에서 관광객들이 많이 운행하는 사발이 특성과 교통법규를 제대로 알고 운행하면 교통사고 예방과 피해를 최소화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