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평동, 선진지 벤치마킹과 더불어 인구 유입활동 전개
북평동, 선진지 벤치마킹과 더불어 인구 유입활동 전개
  • 김지성 기자
  • 승인 2019-0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 20.(목) 주민자치위원회 위원 20여명 인천국제공항, 팔미도 등 방문

관광객 유치·홍보 마케팅 방안 모색과 인구 유입 홍보활동 병행

 

 

 동해시 북평동행정복지센터가 20일 바다와 항만을 끼고 있는 비슷한 지리적 여건과 자연환경을 갖춘 인천시의 주요 관광지를 동 주민자치 위원들과 함께 벤치마킹에 나선다고 전했다.

이번 벤치마킹은 북평동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박종승) 주관으로 유명 관광지의 관광객 유치·홍보 마케팅 방법을 북평동에 접목하기 위해 실시되며, 더불어 유동인구가 많은 관광지에서 인구 유입을 위한 동해시 홍보활동도 함께 진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북평동 주민자치위원회 위원 등 20여명으로 구성된 선진지 견학단은 아시아 최대 허브 공항인 인천국제공항과 우리나라 최초 등대이자 한국 등대 문화유산 1호인 팔미도 등대를 비롯하여 120년 화교 문화와 자장면 발생지인 인천 차이나타운 등을 방문해, 공항의 견학·친절 서비스를 직접 체험하고 주요 관광지를 둘러보면서 주민자치 위원들의 기본 역량을 강화하고 관광지 홍보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아울러, 우수한 대기 청정도와 기후 여건을 갖추고 있어 최근 피미 여행지로 인기가 급상승하고 있는 동해시를 홍보하기 위해 ‘동해시로 놀러 와요~ 동해시로 살러와요~’를 슬로건으로 인구 유입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이지예 북평동장은 “주민자치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모색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타 지역의 우수사례 벤치마킹을 지속적으로 진행하여 주민자치위원의 역량을 강화함은 물론, 주민과 함께하는 북평동을 만들기 위해 부단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평동 주민자치위원회는 지난해 11월 영주시 휴천2동 주민자치센터를 방문하여 프로그램 운영 방법을 벤치마킹하고 시티투어 버스 등을 체험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