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대한민국 국제관광박람회’ 참가… 영주홍보 박차
영주시 ’대한민국 국제관광박람회’ 참가… 영주홍보 박차
  • 국제전문기자CB(특별취재반) 김지성 기자
  • 승인 2019-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까지 유네스코 세계유산 2곳 보유도시 집중 홍보

 

영주시가 유네스코 세계유산 2곳(부석사, 소수서원) 보유 도시로 이름을 올린 가운데 영주 홍보에 적극 나서고 있다.

시는 지난 15일부터 18일까지 4일간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 3홀에서 열리는 ‘제4회 대한민국 국제관광박람회’에 참가해 영주의 관광산업과 농특산품 홍보에 나섰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국제 관광박람회에는 국내·국제관광관, 여행관, 특별관 등이 설치돼 운영되며, 5만 명 이상의 관람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16일 시에 따르면 대한민국 국제관광 박람회는 지역의 관광 상품과 특산품·기업체 상품 등을 알리며 소비자 간의 네트워크를 형성하기 위해 열리는 행사로 관광홍보에 좋은 기회다.

시는 이번 박람회에서 새로운 관광 트렌드를 분석하고 관광 상품 및 축제 홍보로 더욱 많은 관광객을 유치할 계획이다. 곧 다가올 경북영주풍기인삼축제, 영주사과축제, 무섬마을 외나무다리축제를 집중적으로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한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된 부석사‧소수서원 포함 우리시의 아름다운 관광자원을 집중 홍보해 관광객 유치에 나섰다. 또한 지역 특산물인 홍삼, 수삼 가공품 등 시식행사를 진행해 관람객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이정근 관광진흥과장은 “이번 박람회는 유네스코 세계유산도시에 이름을 올린 영주의 매력을 대외적으로 알리는 좋은 기회”라며 “영주의 다양한 관광자원들을 홍보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