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소방서, 소화기로 화재피해 막아
횡성소방서, 소화기로 화재피해 막아
  • 김민선 기자
  • 승인 2020-0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횡성소방서는 지난 10일 오후 4시 31분경 둔내면 고원로에서 소화기를 이용한 초기진화로 큰 화재를 막았다.

전신주에 스파크가 튀어 하단 주변 들풀에 불이 옮겨 붙은 것을 신고자 박경환(인근 스키샾 직원)씨가 매장 내 소화기로 진화하여 화재가 확대되는 것을 방지했다. 이처럼 화재 초기에 소화기를 활용하면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다.

횡성소방서 둔내119안전센터는 감사함의 표시로 새로운 소화기 1대를 전달했다.

이석철 횡성소방서장은 “이번 화재는 매장 내 비치한 소화기로 신속한 대처가 있었기에 자칫 큰 화재로 번질 수 있는 사고를 막을수 있었다”며 “내 가족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주변 소화기 비치를 생활화 할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