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백시, 강원도민야구단과 연고지 협약 체결
태백시, 강원도민야구단과 연고지 협약 체결
  • 박종현 기자
  • 승인 2020-0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백시가 오늘(1일) 오후 2시 시청 소희의실에서 강원도민야구단(대표 우승화)과 2020년도 실업야구 리그 연고지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류태호 시장과 우승화 강원도민야구단 대표를 비롯한 임원 등 관계자 15여 명이 참석했다.

태백시와 강원도민야구단은 야구를 통한 지역 사회 공헌 및 야구 저변 확대를 위해 상호 협력하는 데 뜻을 모았다.

협약서에는 ▴강원도민야구단의 태백시 연고지 추진 ▴경기 및 연습 시, 태백 스포츠파크 내 야구 관련 시설 지원 ▴홈경기 개최 시, 홍보와 마케팅 협조 ▴관중 동원 및 지역 야구팀 홍보 등 다양한 협력 사항을 담았다.

류태호 태백시장은 “태백은 고원 스포츠 도시로 그동안 축구, 배구, 핸드볼, 태권도, 육상 등 다양한 대회의 개최지로 유명한 곳인데, 이번 협약을 통해 야구와도 인연을 맺게 되면서 스포츠 메카로서의 외연을 한층 더 넓히게 되었다.”며, “강원도민야구단이 태백 스포츠파크 등 최적의 훈련시설을 잘 활용하여 실업야구 리그에서 승승장구 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 “이번 연고지 협약이 지역 야구단도 함께 성장해 나가는 데 좋은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강원도민야구단 우승화 대표는 “하루빨리 실업야구단이 창단돼 활성화 되기를 바라며, 연고지인 태백시 및 지역 야구협회와의 소통을 통해 지역 출신 선수를 야구 유망주로 육성하는 등 지역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5월 법인을 설립한 강원도민야구단은 선수 25명과 코칭스태프 5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현재 한국 실업야구 리그에 출전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