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군, 문화누리카드 이용실적‘전국 1위’ 차지
인제군, 문화누리카드 이용실적‘전국 1위’ 차지
  • 김승회 기자
  • 승인 2021-0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제군의 문화누리카드 이용실적이 99.84%로 전국 1위를 차지했다.

군은 올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전국적으로 문화누리카드 이용실적이 저조한 실정임에도, 2019년 문화누리카드 예산대비 이용률 83.5%에서 16.34%p증가하여 99.84%로 전국에서 이용률이 가장 높다.

특히 그동안 문화누리카드 이용 불편으로 인제군의 이용실적은 매년 강원도 내 최하위를 기록해왔으나, 이러한 문제점을 진단하고 개선하기 위해 지난 8월부터 특수시책으로“따르릉 서비스”카달로그를 제작, 잔액 소진 이벤트 등 유선으로 홍보를 통해 문화누리카드를 적극 이용 할 수 있도록 기회를 확대해 왔다.

또한 문화누리카드 전담 희망근로자를 9월부터 12월까지 6개 읍면별로 배치하고 수혜자들에게 주기적으로 전화하며 문화누리카드 이용을 홍보하는 한편, 읍・면별 목표 이용률 달성하여 포상금을 지급하였다.

군은 그동안 이용률이 저조한 고령층을 대상으로 문화누리카드 전담 희망근로자가 수혜자에게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이용 활성화를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펼쳐온 것이 이 같은 성과를 이룬 것으로 분석했다.

한편, 문화누리카드는 삶의 질 향상과 문화격차 완화를 위해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 계층을 대상으로 문화예술, 여행, 체육활동을 지원하는 카드로 2021년 올해부터 1인당 연간 10만원이 지원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