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교육청, 머물고 싶은 통합관사 개선 적극 추진
강원도교육청, 머물고 싶은 통합관사 개선 적극 추진
  • 김아영 기자
  • 승인 2021-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합관사 203세대 신축, 단위 학교 노후관사 1,700세대 개보수

강원도교육청은 6일(수), 교육감 민선 3기 공약사항 ‘머물고 싶은 통합관사’ 개선을 위해 학교 관사 1,903세대에 대한 신축·개보수를 추진했다.

도교육청은 교육감 민선 3기 임기내 △2018년 624세대(9,920백만원), △2019년 427세대(10,515백만원), △2020년 390세대(10,699백만원), △2021년 462세대(8,627백만원) 등 교직원 관사 1,903세대에 대한 신축 및 개보수를 추진하여 벽지 근무 교직원의 주거 환경을 크게 개선했다.

도교육청은 현재 벽지 및 농·산·어촌 지역 등의 학교 현장에 근무하는 교직원들의 주거안정 등 근무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단독관사 462세대, 연립 및 통합관사 2,733세대, 매입관사 431세대, 임대관사 18세대 등 총 3,644세대를 보유하고 있다. 특히, 건축물기준 내용연수가 경과한 관사에 대해 개축을 검토하고 계속적으로 관사수요가 증가하는 지역은 대상지역 여건과 예산소요현황 등을 감안해 2018년부터 2022년까지 203세대(12,447백만원 예산) 학교간 통합관사 신축 사업을 추진했다.

 한편, 강원도 지역특성상 벽지도 많고 관사도 많아 3,644개의 관사 중 노후관사에 대해 계속적으로 점검하고 지속적으로 개보수를 추진할 예정이며, 향후 관사 신축(확충)은 학생 및 교직원수의 증감 모니터링을 통하여 교직원의 주거 안정과 만족도를 단계적으로 높여 나갈 예정이다.

도교육청 용석태 시설과장은 “교직원들이 최소한 주거와 안전 문제 때문에 강원도 근무를 꺼리는 일은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