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소비자원, 전북 정읍시에서‘소비자교육 및 이동상담’실시
한국소비자원, 전북 정읍시에서‘소비자교육 및 이동상담’실시
  • 국제전문기자CB(특별취재반) 김지성 기자
  • 승인 2017.0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동차·가전제품 무상점검 등 기관 간 협업 통한 소비자 권익 증진 확대 -

한국소비자원(원장 한견표)은 농·어업인 등 지방 소비자 권익증진을 위해 ‘찾아가는 소비자 피해예방 교육 및 이동상담’을 5월 19일(금) 전북 정읍시에서 실시했다.

한국소비자원이 전라북도 및 정읍시와 공동으로 주관한 이번 행사에서 ‘고령소비자 피해 예방법’을 주제로 소비자 교육을 실시하고 피해발생 시 피해구제 대응 방법과 관련 법률 안내를 위한 소비자 이동상담을 정읍시 북부 노인복지관에서 진행하였다.

또한 ㈜LG생활건강의 후원으로 지역 고령자를 위한 장수사진 촬영이 무상으로 진행되어 이날 행사장을 찾은 지역 주민들의 호응을 얻었다.

이외에도 신태인 실내체육관에서는 자동차 5개사(현대·기아·한국지엠·르노삼성·쌍용)와 가전 5개사(삼성·LG·쿠쿠·쿠첸·경동나비엔)가 자사 제품에 대한 무상점검 서비스를 합동으로 실시하여 평소 이동이 불편한 취약계층 소비자의 복리 증진에 크게 기여하였다. 더불어 한국석유관리원이 자동차 석유의 품질검사 서비스를 무상으로 제공하는 등 다양한 행사가 진행됐다.

한국소비자원은 정부3.0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민·관 합동의 찾아가는 소비자 피해예방 교육 및 이동상담 행사를 통해 전북 정읍지역의 소비자 권익 향상에 많은 보탬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