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강릉
석란정 붕괴, 화마와 싸우다 순직한 강릉소방대원소방대원 2명이 정자가 붕괴되면서 숨져
김지성 기자 | 승인 2017.09.17

강릉시 강문동 스카이베이 경포호텔 신축공사장 옆 정자(석란정)에 17일 새벽 화재가 발생하여 진압하던 소방대원 2명이 정자가 붕괴되면서 숨을 거두었다.

강릉소방서 경포센터 (고) 소방위 이영욱, (고) 소방사 이호현은 석란정 화재현장에 출동하여 잔불 정리하던 중 새벽 4시 29분경 건축물이 내려앉았다. 동료 소방대원이 즉시 구조하여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끝내 숨졌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오래된 건축물은 보존 가치가 높을 것으로 판단되어 적극적으로 화재 진압을 하다 변을 당한 것 같아 안타깝다.고 말하며 붕괴 원인은 조사를 더 진행해야 알 수 있지만, 호텔 공사로 인하여 정자가 금이 가는 등 기울여 보였다는 인근 주민들의 증언이 있어 다각적으로 조사에 임할 것이다”고 밝혔다.

고 소방위 이영욱, 고 소방사 이호현

화재진압에 순직한 고 소방위 이영욱(만59세)과 고 소방사 이호현은(만27세) 는 17일 새벽 3시 51분 강릉시 강문동 258-4, 석난정(철거예정 무허가 정자) 화재로 출동 진화 중 "석난정" 정자 건물 붕괴로 매몰되었으며 소방위 이영욱 강릉 아산병원, 소방사 이호현 강릉 동인병원에 이송되었다.

한편, 경찰과 소방당국은 석란정은 전기시설이 없는 곳으로 외부에 의한 화재 원인에 무게감을 두고 화재 원인을 밝히는데 수사력을 모으고 있다.

김지성 기자  news@reporternside.com

<저작권자 © 한국뉴스연합통신 엔사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원도 동해시 강원남부로 4654  |  사업자등록번호 : 109-19-11470  |  대표전화 : 070) 4795-8756 / 010-7209-8756
등록번호 : 강원 아 00192  |  등록일 : 2015년 05월18일  |  발행인 : 김아영  |  편집장 : 김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성
Copyright © 2017 한국뉴스연합통신 엔사이드. All rights reserved.  news@reporternsid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