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 내 응급상황 발생 시 국가지점번호 기억하세요
산림 내 응급상황 발생 시 국가지점번호 기억하세요
  • 국제전문기자CB(특별취재반) 김지성 기자
  • 승인 2017-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 설치된 사방댐·임도에 국가지점번호판 설치완료

산림청 수원국유림관리소(소장 심양수)는 2014년 이전 설치된 사방댐 23개소에 대하여 2016년부터 국가지점번호판을 설치하였으며, 금년 10개소에 추가 설치 시 수원관리소에서 관리하는 모든 사방댐(총 52개소)에 국가지점번호판 설치를 완료하게 된다.

국가지점번호판은 2013년부터 도로명주소법에 따라 산림, 해양 등 비주거지역의 위치를 나타내는 좌표로서, 재난·사고 등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위치 안내와 인명구조 등에 활용되고 있다.

국가지점번호 표기방법은 전국을 100km×100km의 바둑판 형태로 나누고 각 지점마다 한글 문자 좌표를 부여하면, 한글 문자 좌표를 또 다시 10km, 1km, 100m, 10m 단위까지 구분을 하여 위치 번호를 부여하는 방식이다.

수원국유림관리소는 산림 내 임도 등 재난 및 안전사고 위험이 높은 지역에 국가지점번호판을 지속적으로 설치하여 응급상황에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할 수 있도록 대국민 안내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수원국유림관리소 이민수 산사태대응 담당자는“등산 등 산림 내 이동시 발생할 수 있는 응급상황시에는 가까운 국가지점번호를 확인하여 산림관서 또는 119에 연락하면 신속한 구조를 받을 수 있다.”고 말하고, “산사태 또는 산림 내 방향감각 상실 등으로 인한 위급상황에 국민의 재산과 인명 보호 시설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