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청, 강릉 경기장 주변 해양 테러 대비 현장 점검
동해해경청, 강릉 경기장 주변 해양 테러 대비 현장 점검
  • 김지성 기자
  • 승인 2018.0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해지방해양경찰청은 12일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 성공적 개최 지원을 위해 강릉 경기장 주변 인근해상·파출소·경비함정과 다중이용시설인 여객선에 대해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동해해경청 경비안전과장(총경 하태영)을 팀장으로 특공대장 등 경비작전분야 실무자로 구성된 현장 점검팀 5명은 강릉항 현장을 찾아 ▲해경파출소 근무실태 ▲항포구 출입항 선박 통제대책 ▲여객터미널(여객선)을 점검했다. 또한 경비함정에 편승하여 강릉항 인근 취약해안에 대하여도 해상순찰을 실시했다.

동해해경청 관계자는“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중 해양 테러위협 증가에 따라 해경·해군과의 협업체제를 구축하고 우발상황에 철저히 대비하기 위해 강릉 경기장 주변 해상 일원에도 해경 특공대 및 경비함정을 전진배치 시켜 순찰과 안전활동 등 해상경계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