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슬레이트 처리 지원사업 추진
봉화군, 슬레이트 처리 지원사업 추진
  • 국제전문기자CB(특별취재반) 김지성 기자
  • 승인 2024-0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화군은 석면 비산에 의한 군민들의 건강피해 예방과 안전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해 슬레이트 처리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금년에는 사업비 13억1300만 원을 투입해 주택 308동, 비주택 25동, 지붕개량사업 15동 등 총 348동에 대해 슬레이트 처리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주택 슬레이트 지붕 철거의 경우 일반가구는 최대 700만 원, 기초생활보장수급자 등 우선지원 가구는 전액을 지원하며, 창고나 축사 등 비주택 슬레이트 철거의 경우 일반 가구와 우선지원 가구에 대한 구분 없이 최대 200㎡까지 지원한다.

지붕개량사업의 경우 우선지원 가구에 대해 슬레이트 철거 후 최대 1,000만 원을 지원해 새 지붕으로 교체하는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슬레이트 철거를 희망하는 건축물 소유자 또는 거주자는 오는 3월 8일까지 관할 읍면 사무소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건물 노후정도, 취약계층 등 우선순위에 따라 사업대상자를 선정한다.

봉화군 관계자는 “슬레이트는 인체에 유해한 1급 발암물질인 석면이 포함돼 있어 군민의 건강과 쾌적한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조속히 철거될 수 있도록 군민들의 많은 관심과 신청을 당부드린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