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강수 원주시장, 국제자매도시 60주년 기념..미국 로아노크시 방문
원강수 원주시장, 국제자매도시 60주년 기념..미국 로아노크시 방문
  • 김민선 기자
  • 승인 2024-0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강수 원주시장은 16일부터 25일까지 미국 버지니아주 로아노크시와 국제자매도시 교류 60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했다.

원주시와 로아노크시는 지난 1964년 로아노크시 의회에서 자매교류를 승인한 이후 60년 동안 상호 의료인력 파견, 청소년 어학연수, 문화공연, 교류 기념사업 등 활발한 교류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원강수 시장을 단장으로 한 원주시 대표단은 국제자매위원회, 청소년 K-POP댄스팀, 전통무용팀 등 총 24명으로 구성됐다.

대표단은 카릴리온의대와 로아노크대학 방문을 시작으로 60주년 기념행사 참석, 다문화 축제인 로컬컬러스축제, 타우만미술관 및 윈스턴링크박물관 등 주요시설을 시찰하며 일정을 소화했다.

원강수 원주시장은 “해외의 한 도시와 60년간 지속적인 교류를 이어간다는 건 매우 뜻깊은 일이다. 이번 교류 행사 참여를 통해 양 도시의 우호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앞으로 청소년, 문화예술 등 국제교류가 활발히 이루어질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1965년 1월 원주시의회의 로아노크시와의 자매결연 승인을 기념하는 60주년 기념행사가 내년 원주시에서 개최되며 로아노크시 대표단이 방문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