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의회, 시민과 함께하는 농촌일손돕기 나서
영주시의회, 시민과 함께하는 농촌일손돕기 나서
  • 국제전문기자CB(특별취재반) 김지성 기자
  • 승인 2024-0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은 도움이나마 농민들의 지친 마음을 달래줄 수 있기를
 

 영주시의회(의장 심재연) 의원들과 사무국 직원들은 30일 부석면 감곡리의 농가를 방문해 일손 돕기에 나섰다.

이번 일손 돕기에 참여한 의원들과 직원들은 인력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부석지역 농가를 찾아 가지순과 포도줄기순을 따는 작업을 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일손 돕기의 도움을 받은 농업인 방모씨는 “가지순과 포도줄기순 따기 작업은 일손이 많이 필요해서 가족끼리 하면 오랜 시간이 걸릴 일을 의회에서 시의원과 직원들이 함께 내일같이 도와줘서 정말로 큰 도움이 됐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심재연 영주시의회 의장은 “오늘 하루 농촌 일손돕기가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충분한 도움이 되지는 못하겠지만 작은 도움이나마 농민들의

지친 마음을 달래줄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시민 곁에서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현장 중심의 의정활동을 펼칠 것”이라면서 “농촌일손 뿐만 아니라 지역사회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문제를 적극적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시민을 위한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