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군,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개최
횡성군,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개최
  • 김동건 기자
  • 승인 2024-0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속 살아있는 보훈, 모두의 보훈

횡성군은 국가를 위해 헌신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애국정신과 위훈을 기리기 위한 ‘제69회 현충일 추념식’을 6월 6일(목) 9시 50분 횡성 보훈공원에서 개최했다.

추념식에는 국가유공자와 유가족, 각급 기관단체장 등 600여 명이 참석하였으며, 오전 10시 정각에 울리는 사이렌 취명에 맞춰 1분간의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을 올린 후 헌화와 분향, 6.25 전쟁 무공훈장 전수, 유가족대표 헌시 낭독, 현충일 노래 제창 등이 진행되었다.

횡성군의 읍면 지역에서도 주요 기관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 횡성읍 국사봉 전몰장병 충혼비(옥동리), ▲ 우천면 애국지사 한상열 추모비(우항리), ▲ 강성순의 묘(법주리), ▲ 갑천면 충혼탑(매일리), ▲ 애국지사 최양옥 공적비(전촌리), ▲ 김순이의 묘(구방리), ▲ 공근면 6.25 참전 기념비(도곡리), ▲ 서원면 의병총(금대리), ▲ 강림면 의병총(강림리), ▲ 민긍호 의병대장 전적비(월현리) 등에서 참배를 비롯한 추모행사로 호국선열들의 넋을 기렸다.

김명기 군수는 “지금의 우리가 평화롭게 일상을 보낼 수 있도록 과거에 헌신했던 모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해 오늘 기념식을 통해 감사한 마음을 전해 올린다.”라며, “우리는 이분들의 헌신을 잊지 않아야 할 것이며, 미래에 후손이 우리처럼 살아갈 수 있도록 그 정신을 이어 나가야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