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철도 강원본부, 철도비상사태 발생 대비 유관기관 합동 비상대응 종합훈련 시행
한국철도 강원본부, 철도비상사태 발생 대비 유관기관 합동 비상대응 종합훈련 시행
  • 김지성 기자
  • 승인 2024-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연재해로 인한 무궁화열차 탈선 및 화재 가정,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로 인명 피해 최소화 노력

한국철도 강원본부는 6.11.(화) 오후 오후 2시 동해차량사업소에서 유관기관 합동 비상대응 훈련을 시행했다.

이번 훈련은 강원본부 직원의 비상대응능력 강화와 유관기관의 비상대응체계 확립을 통해 중대재해를 예방하기 위해 시행하였으며, 부전역에서 출발하여 동해역으로 향하던 무궁화 열차가 자연재해(낙석)로 인하여 열차가 탈선되고 화재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하여 진행했다.

무궁화열차 1편성을 동해차량사업소에 유치하여 실제 훈련으로 시행했으며, △승무원의 초동조치 △초기대응팀의 승객대피 △유관기관의 인명구호 및 화재진압 △탈선차량 및 철도 시설물 복구 순서로 진행했다.

훈련에는 한국철도 강원본부와 △동해소방서 △철도특별사법경찰대 총 3개 기관 120여명이 참여했으며, 한국철도와 유관기관들의 신속한 비상대응체계와 긴밀한 협조체계를 확인했다.

이동기 한국철도 강원본부장은 "철도 비상상황은 발생 예측이 불가능하며, 발생하게 되면 대형사고로 이어지는 만큼 평소 훈련을 통해 대응능력을 함양해야 한다"며, "주기적인 유관기관 합동훈련을 통해 국민이 안심하고 한국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