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규 강릉시장"강릉이 이익이 되는 기업이 이익이 되는 강릉실현"
김홍규 강릉시장"강릉이 이익이 되는 기업이 이익이 되는 강릉실현"
  • 김지성 기자
  • 승인 2024-0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홍규 강릉시장 취임 2주년 기자회견 “환태평양 항만・철도 물류 중심도시” 실현 총력

환태평양 물류 중심지와 글로벌 마이스산업 중심으로 도약 선언

주요 성과 및 후반기 정책 방향 발표

김홍규 강릉시장은 9일 강릉시청에서 민선 8기 출범 2주년을 기념하는 기자회견을 열고, 강릉을 환태평양 항만·철도 물류 중심지이자 글로벌 마이스 산업 중심지로 도약시키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그는 또한 민생 현장에 더 가까이 다가가겠다는 다짐을 피력했다.

김 시장은 민선 8기 전반기 동안의 주요 성과를 발표했다. 이 기간 동안 강릉시는 경제 도시로의 전환을 목표로 여러 프로젝트를 추진해왔다. 주요 성과로는 옥계항의 무역항 기능 강화, 천연물 바이오 국가산단 후보지 선정, 천연물 소재 전주기 표준화 허브 구축 선정 등이 있다. 또한 2026 ITS 세계총회와 2026 세계 마스터즈 탁구 선수권 대회 유치에 성공했으며, 도청 제2청사 유치와 2023 세계 합창대회 및 2024 강원 동계 청소년 올림픽을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이 외에도 유네스코 미식 창의 도시 가입, 2023 야간 관광 특화 도시 선정, 국립 국악원 강원 분원 설립 가시화 등의 성과를 이뤘다.

김 시장은 후반기에는 전반기 성과를 기반으로 더욱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후반기 중점 과제로는 옥계항 국제항 지정 및 제4차 전국 항만 기본 계획 반영, 천연물 바이오 국가산단 최종 승인, 천연물 산업화 혁신 센터 조성, ITS 세계총회 대회의장 건립, 제2혁신도시 유치, 비행 안전 구역 규제 완화, 농업 기술 센터 신축, 강릉역 미래형 복합 환승 센터와 연계한 역세권 개발 등이 있다. 또한 경포 분수쇼 조성, 경포 2·3지구 해안변 녹지 축 공원화 사업, 종합 스포츠 타운 조성, 주문진 향호 국가 지방 정원 조성, 국도 7호선 확장, 정동진 IC 및 TG 신설 등도 중점 추진할 계획이다.

김 시장은 "후반기에도 변함없이 시민을 시정의 최우선 가치로 두고, 일자리 1만 개 창출, 다양한 서민 경제 지원, 주민 참여 예산제 확대 운영, 교육 발전 특구와 연계한 청년 정책 로드맵 마련, 복지 인프라 확충, 권역별 균형 발전 등 시민 행복 체감 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또한 "혁신과 전환으로 강릉 발전을 앞당겨 가는 와중에도 시정의 시선은 늘 시민에게 두고, 민생에 온기와 활력을 불어넣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김 시장은 옥계항과 동해항 간의 갈등에 대해 "이는 항만 관련 업체들의 이간질로 생긴 문제로, 옥계항 개발이 동해항에 해를 끼치지 않을 것"이라며 선을 그었다. 그는 동해항의 작은 산단 문제를 지적하며 물류 단지의 필요성을 언급하기도 했다.

전국산업단지 현황지도 및 항만 현황
전국산업단지 현황지도 및 항만 현황

김홍규 시장은 "우리의 길이 강원 자치도의 발전과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한 길이라는 각오로 시민과 함께 경제·관광 중심 도시 제일 강릉 건설을 위해 전진하고 혁신하겠다"고 다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