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 「공동주택 건설현장 지역건설업체 참여」 확대 협약 체결
강릉시, 「공동주택 건설현장 지역건설업체 참여」 확대 협약 체결
  • 김지성 기자
  • 승인 2024-0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총공사비 40% 이상 지역업체 참여를 통해 지역경기 활성화에 기여
 

 강릉시는 11일(목) 오후 3시 시청 8층 시민사랑방에서 시행사 및 시공사와 함께 지역업체 의무참여를 명시한 「공동주택 건설현장 지역업체 참여」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은 ‘22년 11월 대규모 투자사업 시 지역업체 참여 확대 방안을 수립하여, 사업하기 좋은 강릉을 만들고 상호 협력과 상생을 기반으로 지역 건설경기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추진했다.

이번 협약은 민간사업자 공동주택 건설 현장 2곳을 대상으로 총공사비의 40% 이상을 지역업체가 참여하도록 하여 상호 간의 발전을 도모하고, 강릉시 역점사업 중 하나인 대규모 투자사업(호텔, 콘도, 골프장, 아파트 등)에 대해 ▲하도급 등 지역 건설업체 참여 확대 ▲지역 건설장비, 자재, 생산제품 등을 우선 사용 ▲지역주민 근로자 사업장 우선 채용 등을 내용으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2곳의 총공사비 2,322억 원 중 929억 원이 지역 내 시공사, 인력, 자재 및 장비 분야 등에 투입되어 침체된 지역경제를 더욱 활성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22년 12월 및 ‘23년 11월 두차례에 걸쳐 관내 공동주택 건설현장 5곳을 대상으로 지역업체 참여 협약을 체결한 이후, 5곳에 투입된 공사비 643억 원 중 현재 299억 원을 지역업체가 맡아 지역업체 참여 비율을 높여가고 있다.

강릉시 관계자는 “향후 공동주택 등 대규모 투자사업에 대해 업무협약 체결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지역건설산업의 발전을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