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시 하수종말처리장에 4계절 노란 해바라기가
동해시 하수종말처리장에 4계절 노란 해바라기가
  • 김지성 기자
  • 승인 2018-0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수종말처리장 유휴부지 및 시설물 상부에 태양광발전소 건설-

사업에 지역업체 참여 지역경제 활성화 한몫-

 

한국동서발전(주)은 4월 11일 오후 1시 동해시 ‘동트는 야구장’에서 '제2회 대한민국 지역경제 혁신대상 시상식에 참가한 심규언 동해시장을 대신하여 김종문 부시장이 함께한 가운데 이철규 국회의원, 한국동서발전 박일준 사장, 을 비롯한 임직원과 동해바이오화력 박윤옥 본부장, 내빈과 공사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해파랑길 햇빛발전소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번에 준공한 '해파랑길 햇빛발전소'는 동해시 하수? 폐수종말처리장(33,000㎡) 유휴부지 및 시설물 상부를 활용하여 건설된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로 강원도 내 최초로 태양광과 ESS 시스템을 연계하여 건설한 것으로 발전효율이 높은 낮 동안 생산한 전력을 저장해 발전효율이 낮은 저녁 시간에도 신재생에너지를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게 했으며 연간 3,022MWh의 전력을 생산해 700여 가구에 공급할 수 있으며 1,400t의 CO를 절감하여 20년생 잣나무 8,400그루 식재 효과가 있다.

이철규 국회의원는 이 자리를 통해 '해파랑길 햇빛발전소 준공식'하기까지 협조한 김종문 부시장과 관계공무원을 치하하며 지역에서 더욱 신뢰받는 공기업으로 자리 잡기를 당부했다.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은 해파랑길 햇빛발전소는 해파랑길의 동해시 구간(33코스)에 위치하고 있으며, 해파랑길 의미를 반영하여, 태양을 이용한 친환경 에너지 사용을 통해 지구와 인간이 함께 공존해 나간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부대사업으로 설치된 '동트는 야구장'을 거론하며 이 곳을 이용하는 우리 동해시 어린 선수들이 미래에 제 2의 박찬호, 추신수선수와같이 한국을 빛내는 이름있는 선수가 나올 것을 믿는다고 바램과 함께 앞으로 한국동서발전(주) 동해바이오화력본부는 에너지 전환의 리더로써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 신재생에너지 사업추진 시 주민참여형 사업방식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연계되도록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종문 부시장은 동해시는 하수종말처리장을 비롯한 각종 공공시설물에 친환경 에너지를 만들어 자원화시키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말하며 오늘 준공된 태양광 발전소 또한, 최근 이슈되고있는 미세먼지를 줄이고 온실가스 감축뿐만 아니라 동서화력발전소의 친환경 개선 이미지를 시민에게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었다고 전했다.

이번 성공적인 친환경 에너지 신사업을 계기로 한국동서발전은 시민에게 나아가 국민에게 더 신뢰받는 에너지 공기업으로 발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여 말하며 진행 과정에서 다소 어려움이 있었음에도 지역 상생 발전에 노력한 한국동서발전과 관계자에 노고를 전했다.

한편, 이번 사업은 동해시와 협약을 통해 지역 업체가 건설에 직접 참여하였고 부대사업으로 하수처리장 내 '동트는 야구장'에 인조잔디를 설치하여 동해시민은 물론 해마다 이곳을 찾는 야구선수들의 전지훈련 여건이 크게 개선하는 등 신재생에너지 사업추진 주민참여형 사업방식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했다는 평가다.

현장스캐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