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인근 해상에서 표류 중인 어선 구조
독도 인근 해상에서 표류 중인 어선 구조
  • 김지성 기자
  • 승인 2018-0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해해양경찰서(서장 김용진)는 독도 인근 해상에서 부유물로 인해 표류 중인 어선을 구조했다고 13일 밝혔다.

동해해경에 따르면 13일 새벽 12시 23분께 독도 동쪽 5.5km 해상에서 조업 중인 어선 S호의 추진기에 부유물이 감겨 항해가 불가하다며 속초어업정보통신국을 경유해 구조를 요청했다.

※ S호 제원 : 29톤, 채낚기, 승선원 7명, 주문진 선적)

동해해경은 경비 중인 1천5백톤급 경비함에 S호와 승선원의 안전 상태를 확인하고 해가 뜰 때까지 인근에서 안전관리를 하도록 지시했다.

해경은 13일 오전 8시 25분께 잠수요원 2명을 투입해 S호의 해수흡입구를 막고 있던 이물질을 제거해 운항이 가능토록 조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