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1,300년 오금잠제를 통해본 삼척시
(포토) 1,300년 오금잠제를 통해본 삼척시
  • 김지성 기자
  • 승인 2019-0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양호 삼척시장이 5일 오전 8시 성내동 성황당에서 개최되는 '2019 삼척오금잠제 및 학술세미나’행사에 참석한 가운데 단오를 기해 삼척시의 풍년과 안녕을 기원했다.

이번 행사는 삼척오금잠연구회와 성내동문화체육회 주관으로 삼척지역에서 고대 신라 (고려) 때부터 이어온 음력 5월 단오를 통해 기해 풍년과 안정을 기원하며 오금잠신에게 제사를 지내는 마을굿 형태로 전승되어오고 있는 민속행사로 이날 당 맞이 굿, 오금잠 성황굿, 칠성․산신․용신굿, 조상굿, 세존굿, 거리굿 등 굿마당이 모두 재현됐다.

삼척시는 행사와 더불어 세부주제별 발표 및 토론으로 1,300년 전통으로 역사적으로 보존 가치를 다시 한번 재 정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