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 U-20 월드컵대회 결승전 길거리 응원 추진
강릉시, U-20 월드컵대회 결승전 길거리 응원 추진
  • 김지성 기자
  • 승인 2019-0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20세 이하 축구 대표팀이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대회에서 남자 축구 사상 첫 결승 진출에 성공한 가운데 강릉시(시장 김한근)는 태극전사들이 폴란드에서 새로운 역사를 만드는 데 힘을 보태기 위해 길거리 응원을 펼친다.

강릉시는 한국과 우크라이나 대표팀의 결승전(16일 오전 1시)이 열리는 하루 전날인 15일 오후 11시부터 4시간 동안 강릉종합경기장 야외공연장에서 시민들과 관광객들이 관전하며 응원을 할 수 있도록 길거리 응원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는 이번 길거리 응원에 식전공연행사와 준결승 경기 재방영 등 이벤트를 준비하여 열기를 고조시킬 계획이다. 또한 시민들이 응원하는 데 불편함이 없도록 안전관리와 이동식 화장실 설치, 차량 통제 및 주차관리 등 편의를 제공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