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 망상 제1지구 1억불 해외투자유치서 체결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 망상 제1지구 1억불 해외투자유치서 체결
  • 김지성 기자
  • 승인 2021-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자청, 망상1지구에 1억불 해외투자유치 -

필리핀 LCS그룹 주거, 상업, 리조트 등 복합개발사업에 투자참여 -

한국투자증권 본부장과 정욱 현대자산운용 대표이사 참석 -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은 31일 낮 12시경 동해시 망상 제1지구 개발사업 투자 양해각서 체결식을 가졌다.

이날 체결식은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 망상 제1지구의 성공적인 개발을 위해 필리핀 LCS 그룹을 초청하여 개발사업 추진에 필요한 여러 사항 등에 대한 상호 합의를 통해 조속하고 원활한 사업추진으로 최문순 강원도지사를 비롯하여, 동자청장, 투자유치본부장, 망상사업부장과  동해이씨티측 남헌기 회장, 백명현 부회장, 노윤철 사장, 오원일 부사장, 이재동 국제학교 추진위원장, LCS그룹에 Luis Singson 회장과 노현수 사업개발이사 과 참석했으며 금융기관에서는 방창진 한국투자증권 본부장과 정욱 현대자산운용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필리핀 LCS그룹은 부동산/운송/유통 등 자산규모 2조원($1.8B)의 필리핀 재계 13위 수준의 기업으로 알려져있으며 이날 협약으로 약 4년간 "주거, 상업 및 리조트" 등 개발사업으로 미화 일억달러(USD100,000,000)를 투자할 것으로 전망된다.

 LCS그룹은 투자양해각서 이행을 위해 협약체결 후 30일 이내에 미화1백만 달러 투자신고를 하고 국내 금융기관으로 송금할 예정이다.

신동학 청장은 이번 협약에 대하여 전 세계적인 코로나 위기 사태에도 불구하고 투자유치 협약을 위해 전용기를 타고 입국한 루이스 싱슨 회장에게 감사를 표하며, 본 투자유치를 통해 망상 제1지구 개발사업이 크게 활성화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개발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적극적으로 제공하겠다고 강조했다.

LCS 그룹에 Luis Singson 회장은 사업이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에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화답했으며 난 헌 기 회장은 자급자족할 수 있는 청주 도시 건설에 최선에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양해각서 체결식은 11시 동자성에서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동자정 범대위의 시위로 장소가 변경됐다.

범대위는 ‘경제 자유구역으로 망상지구가 지정된 이후 실질적인 투자 성과는 단 한 건도 이뤄내지 못한 채 수많은 투자자들과 양해각서(MOU) 체결을 남발하며 10여 년 동안 허송세월을 보낸 동자 청과 최문순 도정에 대해 무능의 극치’라며 반발했다.

비공개로 진행된 장소로 이동한 범대위는 이후 무언의 피켓 시위로 이어갔다.